미소짓는 예쁜 아기


                                            우리 승모가 집에 오자마자 먹성이 무척 늘었어요. 
                                       포동포동하게 살이오르고 미소를 짓는 횟수가 많아졌네요.
                                       주변에서는 승모를 보고 “동자승의 미소”라고 칭하기도 하고, 
                                          “예쁜 아기 콘테스트”에 나가보라고 권유하기도 하네요.
                                                       엄마는 승모가 너무 자랑스럽데요. 
                                         승모를 다른 사람한테 보여줄 때면 너무 뿌듯하다나요.

'승모 이야기 > 아빠의 육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모습  (0) 2009.04.08
귀여운 하품과 나비잠  (0) 2009.04.08
미소짓는 예쁜 아기  (0) 2009.04.08
조기 영재교육 중?  (0) 2009.04.08
세상이 궁금한 똘똘이  (0) 2009.04.08
우리에게 천사가 생겼어요.  (0) 2009.04.08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