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기의 나체



                             500일을 맞은

우리 승모의 나체 예요.

이제 우리 승모도

제법 부끄럼을 탄답니다.

그래서 옷갈아 입힐 때

몰래 찍어야 돼요.

우리 승모

제법 한 체격하지요?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