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벌레 승모의 책사랑은 못말려~

                                                               



















                                                                  ‘책벌레’인 우리 승모!

엄마가 강제로 잠자리로 데려가도 책을 손에서 놓지 않습니다.

때로는 옹알옹알 거리며 책을 읽고, 때로는 손가락으로 짚어가며 책을 읽곤 하지요.

마치 시험을 앞두고 공부를 하는 학생처럼

졸음을 참으면서도 책을 보는 우리 승모....

우리 승모는 커서, 뭐가 될까요? 기대가 크답니다!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