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을 쓸 줄 알게 됐어요~


                    승모가 이제는 제법
                      힘도 쓰려고 해요.

아마도 기어가려고 애쓰는 거 같아요.

이젠 인형들을 갖고 노는 것도
좋아하구요.

물론, 아직도 제일 좋아하는 건
책보는 거예요.

아마도 우리 승모는

책을 제일 재미있는 장난감으로 아나봐요.


'승모 이야기 > 아빠의 육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반듯한 우리 아가  (0) 2009.04.08
조기교육은 조기 도서관 출입부터~  (0) 2009.04.08
힘을 쓸 줄 알게 됐어요~  (0) 2009.04.08
썬글라스를 씌웠더니....  (0) 2009.04.08
녹아내리는 애교  (0) 2009.04.08
큰 공으로 하는 체조  (0) 2009.04.08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