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하마을'에 해당되는 글 2

  1. 2009.06.05 똥, 오줌 못가리는 한나라당... 이게 대한민국 집권당의 실상! (1)
  2. 2009.05.27 노무현 영결식, 생중계하라!! (1)

똥, 오줌 못가리는 한나라당... 이게 대한민국 집권당의 실상!

나라를 책임지는 집권당인 저명하신 한나라당 의원들은 모여서 어떤 교육을 받을까? 
그 궁금증이 단번에 해결됐다. 한나라당 국회의원들은 연찬회를 열어 "극우식 사상개조"와 "막말 훈련"을 받는다.

6월 4일.
한나라당 의원 연찬회가 열렸다.
물론, 한나라당이 내세우는 연찬회의 기조는 "국정기조 개혁, 지도부 교체 등 여권 쇄신"이었다.
정세가 정세이니만큼 의원 연찬회에서는 외부인사를 불러 "북한 핵실험 도발과 우리의 대응책"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들었다.
외부인사는 극우인사로 유명한 송대성 세종연구소 소장이다.

그러나, 송대성 소장은 강의 주제와는 전혀 다르게 하고싶은 발언을 전했다. 아니, 어쩌면 송대성 소장의 발언이 한나라당 연찬회 주최측의 요구였는지도 모르겠다.

송소장의 강의 아니 막말을 이어서 편집하면, 그의 주장은 이렇다.

"노무현 전대통령 서거라는 표현은 잘못됐다. 노무현이 죽은 사건이다.
여하튼 그 사건을 추모하는 것을 보니 한심하다. 지 에미 에비가 죽어도 그렇게 하겠냐?
촛불시위 때 우리가 조금만 더 조직적으로 체계적으로 밀어붙였으면 완전히 넘어갈 수 있었는데 치밀하지 못했다. 이번에는 치밀하게 넘어가야 한다.
봉하마을에 하루에 20만이 조문을 갔다는데, 다 말도 안되는 과장이다.

북한이 진원지가 돼 죽창들고 가라면 간다. 어디에서 촛불 들라고 하면 또 간다. 그래서 남남갈등이 일어난다. 그러니까 실제로는 남남갈등이 아니라 남북갈등이다. 이딴 걸 여론이라고 보고, 신경써야 하겠는가?
북한은 조폭이다. 조폭한테 공자, 맹자 해봤자 못 알아 듣는다. 근본적으로 다스릴 대책이 필요하다.
그리고 꽃뱀에게 신경쓰지 말라. 꽃뱀이 뭐냐면 진보니, 좌파니 하는 친북세력이다. 그런 것에 신경쓰지 말고 본처에게나 신경써달라."

기가막히다.
이런 사람을 연구소 소장이라고 하고, 학자라고 하고, 또 그걸 모셔다가 강의랍시고 듣고 있는게 우리나라 집권당 국회의원들이다. 그것도, 여권 쇄신을 위해 논하는 자리에서.......

물론, 일부 의원이 강의 도중 항의를 하기도 했고(물론 소극적으로), 일부 의원은 밖에 나가기도 했다(물론 조용히).
사회를 맡은 신지호 원내부대표도 같은 극우이지만 민망했는지 "강연은 개인견해지 한나라당 당론이 아니다"라고 변명했다고 한다.

그렇지만, 강연을 끝내자 한나라당 의원들은 큰 박수로 강사를 모셨다.

이쯤되면, 한나라당 의원들의 수준도 알만하다. 그리고, 한나라당 모든 의원들이 다같이 해당되는 것은 아니겠지만, 한나라당의 국정에 대한 계획과 국민에 대한 생각, 정세판단이 어떠할지도 충분히 예상하고도 남는다.

똥, 오줌도 못가리는 한나라당,
어디에 내놓기도 창피한 집권당,
결론은, 결코 이들에게 나라를 맡길수는 없다는 것!!


 동영상 출처 : Tagstory


2009. 6. 5. friewndy
Trackback 4 Comment 1
  1. 갓쉰동 2009.06.05 12:20 address edit & delete reply

    한나라당 맞춤 강사..

노무현 영결식, 생중계하라!!

5월 29일.
우리 국민들이 노무현 전대통령을 마지막으로 보내는 날이다.

무지몽매한 사람은 "국민의 세금을 한 푼도 쓰지 말라"고 외쳤지만, 나는 노무현 전대통령의 마지막 길을 위해 특별세금이라도 내고 싶은 심정이다.

인면수심인 사람은 노무현 전대통령을 추모하는 길을 가로막고 나섰지만, 나는 노무현 전대통령의 마지막 길을 위해 작은 무언가라도 보태고 싶은 마음이다.

많은 국민들이 5월 29일 경복궁을 찾겠지만, 여러사정으로 봉하마을에, 경복궁에 가지 못하는 더 많은 국민들도 마음으로 노무현 전대통령에게 마지막 인사를 하고 싶을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방송사는 "노무현 대통령의 마지막 가는 길을 생중계 해주어야 한다"

국가지도자를 잃은 슬픔, 우리의 친구를 잃은 국민들의 마음을 헤아려서 노무현 전대통령의 영결식을 온 국민이 함께 하고, 추도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입이 열개라도 할 말이 없는 우리의 언론....
노무현 전대통령의 마지막 길에 자기 할 바를 다 했으면 좋겠다.
그리고, 그것은 "영결식 생중계"가 기본이지 않을까!!
Trackback 2 Comment 1
  1. 그려 2009.05.27 14:40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저도 영결식 생방속에 찬성합니다

    보고 싶네요!!!